바로가기 메뉴
메뉴로 바로가기
콘텐츠로 바로가기
카피라이터로 바로가기

하위메뉴

콘텐츠

공연/전시 일정

육민경 귀국 피아노 독주회

확대보기

  • 사진미리보기
  • 사진미리보기
  • 사진미리보기
  • 사진미리보기
  • facebook
  • twitter
육민경 귀국 피아노 독주회
기간
2017.12.08(금)
시간
19:30 (100분)
장소
연지홀
연령
8세이상 관람가
가격
전석 초대
주최
예술기획 My stage
문의
010-8902-0337
공연소개-Introduction

따뜻한 음색과 설득력 있는 해석으로 청중과 소통하는 피아니스트 육민경은 전주예술고등학교를 실기 수석으로 졸업하였으며 예고 재학 중 한국예술종합학교 예비학교를 수료하였다. 이후, 한국예술종합학교 음악원에 진학하여 전 학기를 장학생으로 공부하였다.

예술사 졸업 후 음악의 본고장 오스트리아 Wien Konservatorium 에서 학업을 이어가며 본격적인 연주 활동을 시작한 그는 빈 콘서바토리 Best Pianist로 선정되어 2006 뵈젠도르퍼 장학금 수여 및 뵈젠도르퍼홀 연주, Bawag은행 후원으로 데뷔연주를 가졌으며 또한 피아니스트 엘리자베스 레온스카야(Elisabeth Leonskaja)로부터 베토벤 소나타의 탁월한 해석과 최고의 연주라는 극찬을 받았다.

그 후 독일 뮌헨으로 활동무대를 옮겨 뮌헨 국립음대에 입학하여 KonzertdiplomMeisterklassendiplom 과정을 최고 성적으로 졸업하고 산마리노 피아노 국제콩쿠르(San marino International piano competition) 피아노 듀오 부문 1위 및 현대곡 특별상 수상, 브람스 피아노 국제콩쿠르(Brahms International piano competition), 마르타 데벨리콩쿠르 (Martha Debelli Auswahlspiel für Stipendium) 등 유수의 대회에 입상하며 전문연주가로서의 견고한 입지를 완성시켰다.

2010년 콩쿠르 당시 연주한 드뷔시의 작품 <En blanc et noir> 는 피아니스트 Yaara Tal 의 논문 <“Zurück vom Ring!”> 에 영감을 주는 계기가 되어 2013년 그의 논문을 헌정 받기도 했다.

오스트리아 그라츠 국립음대 재학시절에는 피아노 독주뿐만 아니라 Duo 및 다양한 편성의 실내악 연주에도 관심을 가지고 공부하며 실내악 축제 (Konzert Abo Kammermusik Festival)에서 연주된 피아노 듀오 연주가 오스트리아 국영방송 Ö1 라디오방송 실황중계 되는 등 유럽을 주 무대로 다수의 독주회와 실내악 연주회를 가졌다.

귀국 후에는 전주시립교향악단과 <베토벤 피아노협주곡 4> 협연을 시작으로 이번 귀국독주회와 더불어 <The Music 피아노연구회> 와 함께 다양한 작품의 심도 있는 학습과 연주를 통해 음악적 지평을 확장해 나아가고 있다.

이처럼 국내와 유럽을 넘나들며 폭넓은 연주 행보를 이어나가고 있는 한편 교육자로서 후학양성에도 큰 관심을 기울이고 있다.

사사: 유문희, 강충모, Johannes Kropfitsch, Gitti Pirner, Yaara Tal & Andreas Groethuysen, Zuzana Niederdorfer

    

프로그램

W.A. Mozart Klaviersonate A-dur nr.11 kv.331

1. Andante grazioso

2. Menuetto

3. Allegretto (ALLA TURCA)

 

C. Debussy Estampes

1. Pagodes

2. La soirée dans Grenade

3. Jardins sous la pluie


intermission -

 

J. Brahms Variationen und Fuge über ein Thema von Händel op.24

목록

  
접속자 통계